동아시아 경제 역풍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비트코인

동아시아의 경제난은 디플레이션 공포와 다가오는 파산 소문 속에서 비트코인의 항해에 그림자를 드리운다

18일 크립토슬레이트 소식. 비트코인이 동아시아에서 밀려오는 경제적 역풍과 맞서면서 어려움을 겪고있다. 경제 대국인 중국은 디플레이션에 대한 두려움과 수요를 자극하기 위한 최근 시행된 금리 인하로 특징지어지는 달러 대비 통화 약세와 씨름하고 있다.

암호화폐 시장이 거시경제 변화에 대한 반응 측면에서 전통적인 금융을 모방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이러한 발전은 비트코인에 그림자를 드리운다.

더욱이, 일본의 최근 인플레이션 데이터는 연간 금리 예상 2.5%에 비해 3.3%로 컨센서스를 능가하는 등 폭풍의 한 원인이 되고 있다. 근원 인플레이션은 전년 대비 3.1%로 유지되고 있다는 것은 일관된 경제적 압력을 강조한다.

ZeroHedge에 따르면 이러한 우려를 더욱 가중시키는 것은 중국 부동산 개발사 헝다(에버그란데) 그룹이 뉴욕 법원에 챕터 15 파산 보호 신청을 한 것이다. 에버그란데는 지난 2021년 달러화 채권 이자 상황 문제로 디폴트에 빠진 바 있었다. 에버그란데와 단기 부채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테더(USDT 개발사) 사이의 잠재적인 연관성에 대한 소문이 지속되고 있지만 결정적인 증거는 나타나지 않았다.

요약하자면, 비트코인은 동아시아 주요 금융 불안에 시달리며 변동성이 큰 경제 지형을 탐색하고 있다

일본 인플레이션: (출처: Trading Economics)

데이터 : 비트코인 오디널스 NFT 거래량은 5월 이후 97% 감소

리플(XRP)을 결제 수단으로 받아들이는 28개의 글로벌 사업체 .. 비트페이 가맹점

인투더블록 : 단기적으로 100만 달러 이상의 거래 급증 .. 시장 하락과 일치


■ 4월 코인 일정 모아보기(이동)

■ 텔레그램 소식방 https://t.me/coincodekr 코인코드에 올라가지 않는 다양한 소식을 공유.

간편 복리 계산기 [이동]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는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으며, 오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괜찮으신 분들만 보세요. 코인코드는 투자 판단의 근거로 활용될 수 없습니다!

※ 오타는 이해하고 넘어가주세요.

코인코드 다른 소식 보기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