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개 현물 비트코인 ETF(GBTC 제외), 출시 후 7일 만에 10만 BTC 매수

9개 현물 비트코인 ​​ETF는 단 7일 만에 100,000 BTC를 쌓았지만, 마이크로스트레티지가 이 목표를 달성하는 데 약 300일이 걸렸다. 이를 코인텔레그래프가 24일 전했다.

그레이스케일 GBTC는 불과 며칠 만에 8만 BTC 이상을 투매했지만, 다른 9개 현물 BTC ETF는 10만 BTC 이상을 매수했다.

코인텔레그래프가 추적한 ETF 데이터에 따르면 블랙록의 iShares Bitcoin Trust(IBIT) 및 피델리티의 Wise Origin Bitcoin Fund(FBTC)와 같은 비트코인 ​​ETF를 포함한 9개 현물 비트코인 ​​ETF는 1월 11일 거래 개시 후 첫 7일 동안 102,613 BTC를 구매했다. 업비트에 따르면 현재 그 금액은 약 5조 6928억원에 달한다.

현물 비트코인 ​​ETF가 단 7거래일 만에 구매한 비트코인의 양은 거대 BTC 투자자인 마이크로스트레티지가 지난 3년 동안 축적한 전체 비트코인의 53%를 차지한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의 가장 최근 BTC 인수 보고서에 따르면, 이 회사는 2023년 12월 26일 기준 총 189,150 BTC를 보유하고 있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는 2020년 8월 비트코인 ​​구매를 시작한 후 약 300일 만에 100,000 BTC를 돌파했으며, 2021년 6월에 105,085 BTC를 보유했다고 발표했다.

공개적으로 보고된 데이터에 따르면 블랙록의 IBIT와 피델리티의 FBTC는 거래 개시 이후 각각 37,304 BTC와 29,232 BTC를 매수하여 현물 BTC ETF 중 가장 큰 비트코인 ​​구매자가 되었다. 비트와이즈 비트코인 ​​ETF(BITB)와 아크 21쉐어스 비트코인 ​​ETF(ARKB)가 각각 16,451 BTC와 10,630 BTC를 매수했다.

다른 비트코인 ​​ETF와 달리 BTC 홀딩스의 최대 비트코인 ​​ETF인 GBTC(Grayscale Bitcoin Trust ETF)는 거래 개시 이후 적극적으로 BTC를 매도해 82,526 BTC를 매도했다.

리스크(LSK), 1분기에 리스크 L2 테스트넷 출시 · 토큰 에어드랍 및 마이그레이션 계획 발표 예정

현물 비트코인 ETF, 8일차 1억 600만 달러 순유출 기록

크립토퀀트 CEO : 비트코인, GBTC가 아닌 파생상품 시장 매도로 하락


■ 6월 코인 일정 모아보기(이동)

■ 텔레그램 소식방 https://t.me/coincodekr 코인코드에 올라가지 않는 다양한 소식을 공유.

간편 복리 계산기 [이동]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는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으며, 오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괜찮으신 분들만 보세요. 코인코드는 투자 판단의 근거로 활용될 수 없습니다!

※ 오타는 이해하고 넘어가주세요.

코인코드 다른 소식 보기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