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암호화폐 범죄 신고는 2023년에 49% 급증

한국 당국이 암호화폐 서비스 제공업체로부터 의심스러운 거래에 대한 보고를 받은 것은 2022년에 비해 지난해 48.8% 더 많았다고 금융정보분석원(FIU)이 수요일 보고서에서 밝혔다. 이를 더블록이 14일 전했다.

2023년에 16,076건의 암호화폐 거래가 자금 세탁, 시장 조작 또는 불법 약물 거래와 관련된 것으로 의심되는 것으로 보고되었다. FIU는 이러한 보고를 장려하기 위해 현지 기업과의 적극적인 소통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FIU는 수사를 위해 사법기관에 넘긴 암호화폐 범죄 의심 사례가 전년 대비 90% 증가했다고 덧붙였다.

FIU는 국내 검찰이 조사하기 전에 의심스러운 가상 자산 거래를 즉시 중단하는 새로운 시스템을 구축하려고 한다. 보고서는 올해 3월에 이 시스템을 채택하기 위한 예비 연구를 완료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관세청도 오늘 불법 외환 거래의 약 88%가 가상 자산과 관련이 있으며, 그 중 일부는 세금을 피하기 위해 거래 결제를 숨기기 위해 암호화폐를 사용했다고 발표했다. 관세청은 최근 암호화폐 범죄 해결을 위한 전담팀을 새로 구성했다고 전했다.

데이터 : 그레이스케일 약 1500만 달러 상당의 294.6 BTC를 코인베이스 프라임으로 입금

이더리움 공동창업자 제프리 윌크, 4시간 전에 10,000 ETH를 크라켄 거래소로 입금

미 SEC 위원장: SEC의 투자자 교육 책임에는 비트코인이 포함된다


■ 4월 코인 일정 모아보기(이동)

■ 텔레그램 소식방 https://t.me/coincodekr 코인코드에 올라가지 않는 다양한 소식을 공유.

간편 복리 계산기 [이동]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는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으며, 오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괜찮으신 분들만 보세요. 코인코드는 투자 판단의 근거로 활용될 수 없습니다!

※ 오타는 이해하고 넘어가주세요.

코인코드 다른 소식 보기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