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현물 ETF가 23년 미국에서 런칭할 가능성은 75%로’ 블룸버그 애널리스트 예상 .. 실패 25%는 겐슬러 자존심 때문

미 대형 미디어 「블룸버그」의 ETF 시니어 애널리스트 에릭 발추나스는 30일 미국에서 비트코인(BTC) 현물 ETF가 2023년에 런칭될 가능성이 75%로 올랐다고 견해를 나타냈다. 이를 코인포스트가 31일 보도.

기존에는 65%로 봤지만 그레이스케일이 비트코인 투자신탁 GBTC의 비트코인 ETF 전환 소송에서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를 이기면서 가능성을 높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하의 X(트위터)의 게시에 의하면, 이것은 블룸버그의 다른 애널리스트 제임스 세이파트도 같은 의견이다. 아울러 2024년까지 기한을 연장할 경우 비트코인 현물 ETF가 출시될 가능성은 95%라고 했다.

이어 발추나스는 “SEC 위원장 게리 겐슬러의 자존심 때문에 올해 승인되지 않을 확률이 25%다”라고 덧붙였다.

GBTC는 그레이스케일이 제공하는 비트코인 투자신탁. 이 투신을 현물 ETF로 전환하는 신청을 SEC가 승인하지 않자 그레이스케일은 소송을 제기했었다.

이 소송에 대해 법원은 29일 그레이스케일에 유리한 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그레이스케일 신청을 불허한다는 SEC의 판단은 자의적이고 변덕스러운 것이다. 그렇게 생각하는 이유는 다른 유사 상품과의 차이점을 설명하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SEC는 이미 비트코인 선물 ETF는 승인했다.

이번 판결은 비트코인 현물 ETF에 힘입어 나온다는 관측이 많다. 발추나스는 「판결의 이의 없음과 결정력의 힘은 예상 이상이었다. (현물 ETF를 비승인으로 하는 것에 대해) SEC에는 변명의 여지가 거의 남아 있지 않다”라고 게시하고 있다.

또, 상기 게시의 스레드에서 발추나스는 SEC는 재판뿐만 아니라, 「PR」에서도 진 것이 중요하다고 지적. 복수의 주류 언론이 이번 판결을 널리 보도한 것은 SEC에 영향이 크다고 봤다. 재판과 PR에서의 패배로 인해 비트코인 현물 ETF를 비승인으로 하는 것은 정치적으로 비판을 견딜 수 없을 것이라는 전망이다.

다만 법원은 29일 이번 판결을 내린 지 얼마 되지 않았다. 아직 시간이 지나지 않았기 때문에 발추나스는 “또한 증권거래위원회가 승인 여부 판단을 연기해도 놀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는 9월 1일부터 4일까지 대형 자산운용사 블랙록 등이 신청한 비트코인 현물 ETF의 1차 판단 기한이 다가오고 있다.

세이파트의 코멘트

발추나스의 게시물에 따라 세이파트도 2023년 비트코인 현물 ETF가 출시될 가능성을 75%로 끌어올렸음을 인정했다. 2024년의 출시에 대해서는, 세이파트는 「거의 결정되었다」라고 표현하고 있다.

또 세이파트도 9월 1 ~ 4일 판단에 대해서는 연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재판 판결 직후 갑자기 인가할 가능성은 매우 낮을 것이라 전망했다.

아울러 이번 법원 판결에 따라 SEC가 비트코인 현물 ETF를 반드시 승인한다고는 할 수 없다. 「The ETF Store」의 톱 Nathan Geraci에 의하면, SEC에는 선물 ETF 쪽을 다시 비승인으로 한다고 하는 선택지도 남아 있다고 전망했다.

다만 SEC가 최근 ”Volatility Shares 2X Bitcoin Strategy ETF’ 상장을 허용함에 따라 그럴 가능성은 극히 낮을 것이라고 말했다.

로빈후드 웹3 지갑, 비트코인 및 도지코인 네트워크를 지원

코인베이스, 페이팔USD(PYUSD) 상장 발표

그레이스케일 승리에도 불구하고 비트코인은 9월이 불확실할 것이라고 분석가들은 말한다


■ 5월 코인 일정 모아보기(이동)

■ 텔레그램 소식방 https://t.me/coincodekr 코인코드에 올라가지 않는 다양한 소식을 공유.

간편 복리 계산기 [이동]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는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으며, 오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괜찮으신 분들만 보세요. 코인코드는 투자 판단의 근거로 활용될 수 없습니다!

※ 오타는 이해하고 넘어가주세요.

코인코드 다른 소식 보기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