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ETF 소문 속에 2억 달러 상당의 7000 BTC가 거래소를 떠나

ETF 승인 소문은 비트코인 시장에서 1억 달러 이상의 청산 규모를 기록하는 광란의 거래일을 초래했다. 크립토슬레이트가 이를 17일 보도.

10월 16일 동안, 약 2억 달러에 달하는 총 7,000 BTC가 거래소를 떠났다. 일부 움직임이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에 관한 최근의 잘못된 정보의 물결에 대한 반응일 수도 있지만, 온-체인의 활동은 전후로 지속되어 왔다.

이러한 움직임은 공개 선물 계약에서 할당된 총 자금을 나타내는 미결제약정의 현저한 축소를 동반했다. 처음에는 110억 달러에 이르렀던 미결제약정은 10억 달러 조금 넘게 떨어져 100억 달러 대로 떨어졌다.

미결제약정: (출처: Glassnode)

파급 효과는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지난 24시간 동안 암호화폐 시장에서 1억 8,300만 달러의 청산이 있었으며, 이 중 비트코인이 차지하는 비중은 1억 달러가 넘는다. 이러한 비트코인 청산 중 8,000만 달러 이상이 숏 포지션 청산의 형태로 이루어져 8월 17일 이후 가장 큰 규모의 이러한 사건이 발생하였다.

청산: (출처: Coinglass)

수이(SUI) 재단, 15개 프로젝트에 총 약 106만 달러의 자금을 지원

블랙록 CEO, 가격 상승을 주도하는 가짜 뉴스에 대해 언급 “전 세계 고객은 암호화폐에 대한 수요가 높다”

코인텔레그래프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 가짜뉴스는 확인되지 않은 캡처에서 비롯”


■ 5월 코인 일정 모아보기(이동)

■ 텔레그램 소식방 https://t.me/coincodekr 코인코드에 올라가지 않는 다양한 소식을 공유.

간편 복리 계산기 [이동]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는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으며, 오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괜찮으신 분들만 보세요. 코인코드는 투자 판단의 근거로 활용될 수 없습니다!

※ 오타는 이해하고 넘어가주세요.

코인코드 다른 소식 보기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