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더리움 수수료는 블랙록의 ETH ETF 신청 후 잠시 100달러로 뛰었다

데이터에 따르면 9일(현지시간) 늦게 수수료가 270gwei까지 치솟아 2022년 6월에 마지막으로 본 수준에 일시적으로 도달했다. 이를 코인데스크가 10일 전했다.

듄 애널리틱스의 데이터에 따르면 이더리움 네트워크에서 블록 공간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면서 지난 24시간 동안 이더리움(ETH) 사용자들의 거래 활동이 훨씬 더 비싸졌다고 한다.

중간 가스 가격으로 측정된 수수료는 목요일 오후 최고 270 gwei까지 치솟았으며, 일시적으로 2022년 6월에 마지막으로 보였던 수준에 도달했다. 이로 인해 교환 거래 비용이 몇 시간 동안 60달러에서 100달러로 상승했다.

Gwei(기위)는 ETH의 10억 분의 1에 해당하는 ETH의 작은 단위로, 가스 가격을 표시하는 데 사용된다. 가스는 이더리움 사용자들이 네트워크 검증자에 의해 그들의 거래가 가장 초기 블록에 포함되도록 하기 위해 지불하는 수수료를 의미한다.

작성 당시 이더리움의 모든 활동에 사용되는 가스 요금은 33gwei로 5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지갑 간 이더 이동 비용은 금요일 아시아 오전 시간 기준으로 평균 30달러(약 3.9만원)다.

목요일 늦게 이더리움 수수료가 급등했다.

수수료 급등은 투자자들이 거대 금융회사 블랙록이 비트코인 ETF를 신청한 지 몇 달 만에 이더(ETH) ETF를 신청한 것을 발견하면서 이뤄졌다. 이는 가격이 10%나 급등해 2,000달러 선을 넘으면서 투자 심리를 부양한 것으로 보인다.

이더리움 검증자들은 선착순 대신 가장 높은 수수료를 지불하는 거래를 포함하도록 장려되는데, 이는 인기 있는 토큰의 수수료가 종종 수천 달러에 이를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난센 데이터는 2022년 더 강세를 보이는 기간에 비해 온체인 활동이 여전히 미온적임을 시사하며, 이는 개인 고객들이 온체인 거래에 거의 참여하지 않았음을 나타낸다.

제이크 케니스 난센 애널리스트는 목요일 메시지에서 “이더리움 생태계에 진입하는 DAU와 신규 자금 주소 측면에서 온체인 활동이 함께 증가하는 경향은 없다”고 공유했다.

케니스는 “이는 온체인 활동이 여기서 가격 행동이 지연되거나 아직까지 이런 유형의 시장 활동 증가로 보통 볼 수 있는 온체인 후속 조치가 보이지 않는다는 것을 시사한다”고 덧붙였다.

비트겟, 하이파이(HIFI) · 그록(GROK) 상장 .. 오늘 19시부터 거래 시작

이더리움·비트코인 사용자, 가스 수수료 급등으로 확장성 논쟁 재점화

빗썸 : 애니버스(ANV) 투자유의 종목 지정 연장


■ 6월 코인 일정 모아보기(이동)

■ 텔레그램 소식방 https://t.me/coincodekr 코인코드에 올라가지 않는 다양한 소식을 공유.

간편 복리 계산기 [이동]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는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으며, 오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괜찮으신 분들만 보세요. 코인코드는 투자 판단의 근거로 활용될 수 없습니다!

※ 오타는 이해하고 넘어가주세요.

코인코드 다른 소식 보기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