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거래자들은 비트코인, 이더리움에 대한 급격한 매도로 10억 달러의 청산을 겪는다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에서 비트코인(BTC)이 25,000달러까지 떨어지면서 암호화폐 시장이 무너졌다. 이를 코인데스크가 18일 전했다.

코인글래스 자료에 따르면 디지털 자산 시장이 올해 최악의 매도세 중 하나를 겪고 있으며, 비트코인 가격이 두 달 만에 최저치로 떨어지면서 암호화폐 거래자들은 지난 24시간 동안 10억 달러(약 1조 3,361억원)의 청산 손실을 입었다.

비트코인은 이날 최저치인 25,000달러에 근접한 뒤현재 26,700달러대를 기록하고 있다. 현재 전일대비 -6.70%.

코인글래스는 가격 상승에 베팅한 거래자들인 약 8억 2100만 달러의 롱포지션이 전멸했다고 보여준다. 대다수가 롱 포지션이었다.

비트코인(BTC) 거래자들은 손실의 직격탄을 맞아 4억 7200만 달러의 롱 청산을 겪었고, 이더리움(ETH)이 3억 200만 달러로 뒤를 이었다.

이는 선두 비트코인 가격이 17,000달러까지 급락했던 무렵인 2022년 6월 이후 하루 동안 BTC 청산 규모로는 가장 큰 수준이었다.

지난 24시간 동안 청산(Coinglass)

외화 폭락과 중국 경제 우려, 채권 수익률이 수년 만에 최고치를 경신하는 등 금융시장 불안 속에 목요일 오후 미국 시간 동안 암호화폐 가격이 바닥을 뚫고 떨어지면서 청산이 발생했다.

거래자가 마진 요건을 충족하지 못하거나 거래를 열어둘 자금이 충분하지 않으면 거래소가 레버리지 거래 포지션을 마감할 때 청산이 발생한다. 자산 가격이 급락하면 역동성이 연쇄적인 청산을 촉발해 손실과 가격 하락을 악화시킬 수 있다.

크립토퀀트 CEO : 코인베이스에서 비트코인 프리미엄 +3% 발생

암호화폐 공포와 탐욕 지수도 급락 .. “50(중립) -> 37(두려움)”

블룸버그 : 미 SEC, 이더리움 선물 ETF를 승인할 전망


■ 4월 코인 일정 모아보기(이동)

■ 텔레그램 소식방 https://t.me/coincodekr 코인코드에 올라가지 않는 다양한 소식을 공유.

간편 복리 계산기 [이동]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는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으며, 오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괜찮으신 분들만 보세요. 코인코드는 투자 판단의 근거로 활용될 수 없습니다!

※ 오타는 이해하고 넘어가주세요.

코인코드 다른 소식 보기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