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33 리서치 보고서 :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에 의한 ‘뉴스에 매도’ 영향은 감소

암호화폐 분석 기업 K33 리서치는 9일(현지시간) 미국에서 심사가 계속되고 있는 비트코인(BTC) 현물 ETF의 시장 영향에 대해 리포트를 공개했다. 이를 코인포스트가 10일 전했다. ※ ETF 승인 트윗 해킹 이전 보고서

많은 지식인들과 마찬가지로 K33리서치 애널리스트도 10일까지 비트코인 현물 ETF가 미국에서 승인될 것으로 예측했다. 그러면서 이 승인이 비트코인 사실 매도(뉴스에 팔아라/Sell the Fact) 이벤트가 될 가능성은 전주보다 작아지고 있다고 견해를 밝혔다.

동사는 2일에도 비트코인 현물 ETF에 관한 보고서를 공개. 승인 후 일시적으로 매도 압력이 생길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했으며,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에 따라 매도세가 우세할 확률은 75%로 잡고 있었다. 그러면서 반대로 매도 압력을 상쇄할 정도의 자산 유입이 일어나 가격이 상승할 가능성은 20%로 예측하고 있다.

한편, 이번 리포트에서는 「이번 달 3일의 로스컷(강제 청산)에 의해서 시장의 상태가 크게 개선되었다」라고 지적. 이에 따라 롱(매수주문) 청산이 시장에 미치는 영향은 작아졌다고 주장했다.

3일에는 암호화폐 서비스 기업 매트릭스포트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이달 모든 비트코인 현물 ETF를 비승인할 것이라고 밝힌 것 등의 영향으로 비트코인 가격이 급락했다.

K33리서치는 이번에 비트코인 무기한 선물시장과 시카고상품거래소(CME) 상황을 분석해 “현재 시장은 ETF 승인 발표에 대해 확실히 대응할 수 있을 정도로 견고해졌다”고 분석했다.

한편,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 최종 결정으로 가격 변동이 커질 것이라는 전망은 유지. 다음 주에 걸쳐 거래량이 늘어나고 리스크 조정은 빠르게 진행될 것으로 회사 분석가들은 보고 있으며, “2024년에 특히 주의를 기울이는 한 주가 있다면 이번 주일 것”이라고 지적했다.

수수료 경쟁

SEC가 곧 비트코인 현물 ETF를 승인할 것이라는 전망에 더해 공정을 기하기 위해 여러 기업의 ETF를 동시에 승인할 것이라는 목소리도 많다. 비트코인 현물 ETF 신청 기업들은 수수료로 차별화하려고 시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보고서에서 K33 리서치는 수수료도 언급했다. ETF 수수료가 낮은 것에는 장점이 2가지 있다고 했다.

그는 하나는 가장 중요한 것으로 투자자들이 낮은 수수료로 거래할 수 있게 되는 것. 또 하나는 ETF 발행 기업이 수수료를 충당하기 위한 비트코인 매도 압력이 약해진다는 것이다.

블룸버그 애널리스트 에릭 발추나스 “어쩌면 누군가 미리 준비된 트윗(ETF 승인)을 하루 일찍 넣었을 수 있다”

비트코인 단기적으로 급락. 암호화폐 시장은 지난 한 시간 동안 4천만 달러 이상을 청산

미 SEC의 공식 X 계정이 해킹 .. 비트코인 ETF 승인 글이 게재 .. 미 SEC 위원장 “BTC 현물 ETF는 승인되지 않았다”


■ 텔레그램 소식방 https://t.me/coincodekr 코인코드에 올라가지 않는 다양한 소식을 공유.

간편 복리 계산기 [이동]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는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으며, 오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괜찮으신 분들만 보세요. 코인코드는 투자 판단의 근거로 활용될 수 없습니다!

※ 오타는 이해하고 넘어가주세요.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