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식품의약국(이하 FDA)이 글로벌 유명 기업 네 곳과 손잡고 제약 공급망에 블록체인(blockchain)을 적용했다고 기술전문매체 ZDNet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FDA는 처방약 유통에 관한 데이터를 공유하고 추적할 수 있는 PoC(Proof-of-concept)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해 IBM, 월마트(Walmart), KPMG 그리고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제약 회사인 머크(Merck)와 협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이 계획은 미국 의약품 공급망 보안법(DSCSA)과 연계되어 있으며, FDA는 물론 다른 제약 기관들이 제약 제품의 공급망을 최적화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프로젝트의 참가자는 재고 추적 프로세스의 속도를 높이고, 공급망 구성원들 간에 공유되는 데이터의 정확성과 제품의 무결성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IBM의 헬스케어 & 라이프 사이언스(Healthcare & Life Science) 블록체인 글로벌 솔루션의 리더인 Mark Treshock는 블록체인 기술이 공급망에서 제약 제품을 추적하는 효율적인 기반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데이터 자체를 노출하지 않고 네트워크 참가자 간의 연결 추적도 가능하게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FDA는 지난 2월 디지털 의약품 공급 체인 플랫폼을 구현하기 위해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 할 계획을 처음 발표 했으며 2023년까지 기술 기반 플랫폼을 출시할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The United States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FDA) has partnered with four global high-profile firms to apply blockchain in the drug supply chain, tech media outlet ZDNet reports on June 13.)

썸네일 출처: https://www.snopes.com

코인코드 텔레그램, 카카오톡을 통해서 다양한 뉴스 소식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https://t.me/coincodekr (뉴스방)

https://t.me/coincodekr2 (대화방)

https://open.kakao.com/o/gSnaBipb (카톡 3번방 참여코드: coincode)

https://open.kakao.com/o/gXDHnOQ (카톡 1번방 참여코드: coincode) (full)

https://open.kakao.com/o/g5G0u0J (카톡 2번방 참여코드: coincode) (full)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시 출처를 남겨주세요. ]

※ 해당 글은 코인코드의 의견이 아닌 외신 기사를 의역한 것임을 밝힙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