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100여개 제조업체, 블록체인을 활용해 데이터 공유하기로…

미쓰비시전기, 야스카와전기를 포함한 일본 내 100여개의 주요 제조업체가 블록체인 네크워크를 공유한다며 17일(현지시간) 일본 닛케이신문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프로젝트는 효율성을 높이고 데이터 유출 위험을 낮추며 운영 비용을 절감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2015년 일본 내 사물인터넷(Internet of things)을 홍보하기 위해 출범한 제조업체 단체인 IVI(Industrial Value Chain Initiative)가 감독한다.

참여 업체는 상품설계정보, 생산장비상태, 품질검사정보 등을 공유하게 되며 이는 효율성이나 생산 능력 및 품질의 향상으로 이어질 예정이다.

또한 이전에 서버에서 정보를 관리하고 공유했던 방식과 달리 이번 프로젝트에선 제조사들의 공유 데이터의 공개 범위 제어가 가능하기 때문에 비즈니스 컨소시엄의 보안, 유연성 및 거래 안정에 대한 확신을 제공한다.

닛케이신문은 블록체인 이니셔티브가 대기업 뿐만 아니라 중소기업까지 끌어들여 일본 제조업 전반에 성공적인 바람을 가져올 것을 예상한다고 전했다.

이 프로젝트는 내년 봄 시작 예정이다.

코인코드 텔레그램, 카카오톡을 통해서 다양한 뉴스 소식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https://t.me/coincodekr (뉴스방)

https://t.me/coincodekr2 (대화방)

https://open.kakao.com/o/gXDHnOQ (카톡 1번방 참여코드: coincode) (Full)

https://open.kakao.com/o/g5G0u0J (카톡 2번방 참여코드: coincode) (Full)

https://open.kakao.com/o/gSnaBipb (카톡 3번방 참여코드: 현재없음)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시 출처를 남겨주세요. ]

※ 해당 글은 코인코드의 의견이 아닌 외신 기사를 의역한 것임을 밝힙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