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플랫폼 ‘비체인(VET)’의 개발을 담당하고 있는 비영리 단체인 ‘비체인 재단’은 2,500만 달러(한화 약 290억원)의 바이백(Buyback)을 실시할 것이라고 발표했다고 1일(현지시간) 디크립트(Dcrypt)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전에 루이비통 차이나에서 일했던 비체인의 창업자인 써니 루(Sunny Lu)는 트위터에서 비디오 채팅 중에 이 소식을 전했다. 또한 비체인 재단은 12개월에 걸쳐 비체인에 대한 바이백을 실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비체인은 이더리움 기반 토큰에서 암호화폐 자체가 되는 토큰, 즉 비체인 메인넷의 1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바이백을 실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것은 최근에 좀 유행이 되고 있다. 바로 지난 주 트론 역시 자신의 자체 통화인 트론(TRX)을 2천만 달러 가량 바이백을 실시한다고 밝히면서 이더리움으로부터의 독립을 기념했었다.
바이낸스 또한 정기적으로 구매 이익을 얻은 후 동일한 양의 바이낸스 코인(BNB)을 소각하며 지난 12개월동안 긍정적인 가격 성과에 기여했다. 비체인의 경우, 코인은 추가 개발을 통해 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생태계로 다시 연결될 것이라고 밝혔다.
바이백의 목적은 코인 가격에 매수세를 붙이는 것이다. 공급을 줄임으로써 남는 것의 가치를 높인다. 전통적으로 기업의 주식에 쓰이는 기술이지만 블록체인 사업은 가격 안정을 돕는 방법으로 차입에 열을 올리고 있다.
(The nonprofit VeChain Foundation, which looks after development of the blockchain platform VeChain, has announced it will buy back $25 million VeChain (VET). VeChain founder Sunny Lu—who previously worked at Louis Vuitton China—revealed the news during an ask-me-anything video chat on Twitter.)

코인코드 텔레그램, 카카오톡을 통해서 다양한 소식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https://t.me/coincodekr (텔레그램 뉴스방. 대화 안 보고 싶으신 분들은 이쪽)

https://open.kakao.com/o/gSnaBipb (카톡 3번방 참여코드: coco)

https://open.kakao.com/o/g5G0u0J (카톡 2번방) ※ 잠시 닫음

https://open.kakao.com/o/gXDHnOQ (카톡 1번방) ※ 잠시 닫음

http://bit.ly/2TPjmK2 (코인코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 코인코드 (coincode.kr), 편하게 공유 하시고 출처만 남겨주세요. ]

※ 1인 블로그 코인코드의 모든 글은 코인코드의 의견이 아닌 해외 미디어 글을 의역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습니다! 그저 옮길 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