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스 카이저, “비트코인은 은행들이 붕괴함에 따라 금 보다 25배~30배 빠르게 상승할 것”

<9일(현지시간) 비트코이니스트 보도내용>

미국 월스트리트 출신 유명 암호화폐 투자자이자 분석가인 맥스 카이저(Max Keiser)는 세계적인 부채가 증가함에 따라 금과 같은 전통적인 피난처 자산보다 훨씬 더 많은 자본이 비트코인(BTC)으로 유입될 것으로 믿고 있다.

키이저는 8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GDP의 400% 이상에 달하는 부채가 쌓여 세계 금융위기를 확인했다”고 언급했다. 또한, 2019년 6월 세계은행은 세계 경제 성장률이 2.6%로 떨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카이저에게 현재의 경제 환경은 금이나 다른 피난처 자산보다는 비트코인으로의 자본 유입 증가를 선호한다. 카이저에 따르면:


“비트코인보다 1% 더 많이 이동하려면 금으로 유입되는 자본이 25~30배 더 필요하다. 비트코인은 은행들이 붕괴함에 따라 금 보다 25배~30배 빠르게 상승할 것이다.”

한편, 독일 최대은행 도이체방크는 2022년 말까지 약 18,000명의 직원을 감축하겠다고 발표하면서, 일부 사람들은 비트코인이 보완재 역할로 자리매김 할 수 있다는 기대감을 갖고 있다.

(Bitcoin bull, Max Keiser believes rising global debt will see far greater capital flow into BTC than traditional haven assets like gold.)

코인코드 텔레그램, 카카오톡을 통해서 다양한 뉴스 소식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https://t.me/coincodekr (뉴스방)

https://t.me/coincodekr2 (대화방)

https://open.kakao.com/o/gXDHnOQ (카톡 1번방 참여코드: coincode) (Full)

https://open.kakao.com/o/g5G0u0J (카톡 2번방 참여코드: coincode) (Full)

https://open.kakao.com/o/gSnaBipb (카톡 3번방 참여코드: 현재없음)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시 출처를 남겨주세요. ]

※ 해당 글은 코인코드의 의견이 아닌 외신 기사를 의역한 것임을 밝힙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