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ETF가 또 다시 연기된 데 이어 자산운용사 반에크/솔리드X(VanEck/SolidX)는 기관투자자들에게 비트코인 ETF의 제한된 버전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반에크 증권과 솔리드X 매니지먼트는 주식을 특정 기관 투자자에게만 팔 수 있는 증권 등록을 면제해 주는 규정을 사용하여 제한된 버전의 비트코인 ETF를 판매하기를 원한다고 월스트리트 저널이 9월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투자운용사들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규정 144A에 따라 9월 5일(현지시간)부터 판매에 들어갈 예정이다.

SEC의 면제를 통해 반엑스/솔리드X는 은행과 헤지펀드 같은 기관에는 비트코인 ETF 상품을 제공할 수 있지만, 일반 투자자에게는 제공할 수 없을 것이라고 월스트리트 저널 보도에서 지적했다.

반엑스/솔리드X 파트너스는 2018년 SEC에 비트코인 ETF의 상장을 요청한 이후, 지금까지 이 문제에 대한 결정이 여러 차례 연기되어 왔다.

8월 12일, SEC는 반에크/솔리드X(VanEck SolidX), 비트와이즈(Bitwise Asset Management), 윌셔 피닉스(Wilshire Phoenix) 등 3대의 비트코인 ETF에 대한 결정을 다시 연기했다.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시 출처를 남겨주세요. ]

※ 해당 글은 코인코드의 의견이 아닌 외신 기사를 의역한 것임을 밝힙니다. 여러 글들을 옮기고 있어 컨텐츠의 신빙성은 떨어질 수 있습니다. 믿고 투자하지 마세요.

코인코드는 1인 블로그로 취미삼아 운영하고 있으며, 광고 문의는 일체 받지 않고 있으니 참고해 주세요.

코인코드 텔레그램, 카카오톡을 통해서 다양한 소식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https://t.me/coincodekr (소식 전달방)

https://t.me/coincodekr2 (대화방)

https://open.kakao.com/o/gXDHnOQ (카톡 2번방 참여코드: coinco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