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코인포스트 보도내용>

암호화폐 업계의 각 단체로 결성한 새로운 컨소시엄은 FATF의 지침에 준거하면서 개인 정보 보호 유지가 가능한 프로토콜을 개발했다고 발표했다. 이 프로토콜은 ‘OpenVASP’라고 불리며 백서도 공개되고 있다.

해당 컨소시엄에는 한국의 KBA(한국블록체인협회), 일본의 JVCEA나 JBA 등과 새로운 국제규제단체 IDAXA(국제디지털자산거래소협회)도 가입되어 있다.

현재 FATF는 ‘트래블 룰’이라 불리는 지침서 적용을 추진하고 있다. 트래블 룰이란 고객의 계좌에서 암호화폐의 송금 시에 보내는 발송인과 수령인의 개인정보를 기록, 공유하는 것을 의무화한 엄격한 글로벌 스탠다드를 말한다.

거래 기록의 개인 데이터를 수집·공유할 때에, 개인정보의 기밀성이 염려되지만, 새롭게 발안된 프로토콜을 채용함으로써 프라이버시를 향상한 후에 안전한 관리·운용을 할 수 있다고 하고 있다.

백서에 따르면 VASP(암호화폐 관련 사업자)끼리 사용자의 개인정보 상세를 교환하지 않고 높은 기밀성과 안전성을 가지고 필요한 거래 정보만을 교환할 수 있다.

단, 이 백서에 공개된 새로운 프로토콜은 “현재까지는 제안 단계에 있고, 완성형이 아니다”라고 기술하고 있다.

 

(仮想通貨業界の各団体で結成した新コンソーシアムは、FATFのガイダンスに準拠しつつ、プライバシー維持の可能なプロトコルを開発したと発表。同プロトコルはOpenVASPとよばれ、ホワイトペーパーも公開されている。)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시 출처를 남겨주세요. ]

※ 1인 블로그 코인코드의 모든 글은 코인코드의 의견이 아닌 해외 미디어 글을 의역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습니다! 그저 옮길 뿐!

코인코드 텔레그램, 카카오톡을 통해서 다양한 소식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https://t.me/coincodekr (소식 전달방)

https://t.me/coincodekr2 (대화방)

https://open.kakao.com/o/gXDHnOQ (카톡 2번방 참여코드: coinco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