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코인익스체인지(CoinExchange) 거래소에서 7,800만엔(약 8억 3,143만원)을 훔친 혐의로 용의자 2명이 구속됐다고 24일(현지시간) 유투데이가 보도했다.

코인익스체인지는 2018년 도난 사건 이후, 더 이상 영업을 계속할 수 없어 2018년 가을 문을 닫아야 했다.

현재, 도쿄 경찰은 두 명의 용의자를 체포했으며, 사이버 범죄 혐의로 기소했다.

[2년 후 체포]

도쿄 경시청 사이버 공격 대책센터에 체포된 용의자는 25세의 오니츠카 유토(Yuto Onitsuka)와 28세의 사사키 다쿠마(Takuma Sasaki)였다. 이들은 2018년 10월 말 코인익스체인지에서 비트코인 7800만엔 상당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용의자들이 도난당한 BTC를 현지 및 해외 암호화폐 거래소를 기반해 여러 계좌로 이체했다고 밝혔다.

[내부 작업을 통한 복수]

경찰 보고서에 따르면 용의자 중 한 명인 오니츠카는 돈을 훔쳐간 코인익스체인지의 직원이었다. 보도에 따르면 오니츠카는 회사 계정에 로그인하는 데 필요한 데이터를 가지고 있었다고 한다.

현지 미디어 재팬 타임즈(The Japan Times)는 사사키 또한 그 정보를 입수해 자금을 인출하는 데 사용했다고 쓰고 있다. 그들은 나중에 현금으로 바꿔 한동안 사사키의 계정에서 보관하고 있었다.

수사팀은 그가 그 금액에서 600만 엔(약 6,395만원) 정도를 여행과 일부 상품들의 구매에 썼다고 말한다. 두 사람은 직접 만난 적이 없고 온라인에서만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오니츠카는 당시 회사 방침에 불만을 품고 코인익스체인지를 파산시키려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In Tokyo, two suspects have been taken in custody, charged with stealing 78 mln yen from the CoinExchange firm in 2018, which shut down permanently last year.)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시 출처를 남겨주세요. ]

※ 1인 블로그 코인코드의 모든 글은 코인코드의 의견이 아닌 해외 미디어 글을 의역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습니다! 그저 옮길 뿐!

코인코드 텔레그램, 카카오톡을 통해서 다양한 소식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https://t.me/coincodekr (소식 전달방)

https://open.kakao.com/o/gXDHnOQ (카톡 2번방 참여코드: coincode) 

※ 카톡방 입장해서 인사말 한 마디만 남겨주세요. 인사말 없으면 광고로 간주하고 강퇴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