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재무 장관: 프랑스가 유럽 최초의 블록체인과 암호화 활성의 혁신이 되도록 하라!

블록체인 파트너 대표를 포함한 기업인들에게 프랑스 재무장관인 브루노 르 마이어(Bruno Le Maire)는 프랑스의 블록체인과 가상화폐에 대한 그의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그는 자신의 ‘절대적이고 단호한 지지’를 확신시켰습니다. 언급 된 주제 중에는 이 분야에 있는 회사들의 은행 문제, 가상화폐의 과세, 그들의 회계 처리 그리고 ICO의 법적인 체계가 있습니다.

“전 일년 전 신인에 불과했고 열정에 사로잡혀 가상화폐에 대한 지식을 얻는 데 1년이 걸렸습니다. 프랑스를 유럽의 블록체인과 암호화 혁신의 선두로 만들기 위해 동료 시민들에게 이 지식을 가르쳐 줄 때 입니다.” 브루노 르 마이어는 말합니다.

세금과 규정에 대해 르 마이어는 가상화폐의 세금과 귀금속 과세를 일치시키자는 제안이 언급되었지만 호의적이지는 않습니다.

그는 이 움직임이 위험할 것이라고 믿으며 기업가들과 개인들이 장기적으로 계획할 수 있는 체제를 보장하는 것을 선호합니다. 가상과 가상 시스템 내의 거래소에서는 거래 절차에 관련 된 것이 없으므로 과세 대상에서 제외하자는 의견도 나왔습니다.

브루노 르 마이어의 경우 지속이 가능하고 안전한 방법으로 일반 대중의 채택을 촉진하기 위해 독립 평가 기관, AMF 레이블 또는 다른 방법을 통해 ICO와 그들의 평가를 전문화 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얘기했습니다.

입법 일정에 있어서 그 다음으로 큰 시기는 PACTE 법과 PLF 2019(재정 법안 2019)로 7월과 9월입니다. 프랑스 재무 장관은 그 전까지 가상화폐와 관련 된 모든 것을 논의하길 원하므로 프랑스의 가상 생태계의 빠르고 점진적인 개발을 위해 가능 한 모든 장애물을 제거할 예정입니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과 카카오톡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코인코드 텔레그램 : https://t.me/coincodekr
코인코드 카카오톡 : https://open.kakao.com/o/g5G0u0J

 

 

steemit.com/bitcoin/@proofmaster/french-finance-minister-let-france-be-the-first-blockchain-and-crypto-active-innovation-in-eur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