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19일 코인포스트 보도내용>

캐나다 금융감독기관인 ‘FINTRAC’이 암호화폐(암호자산)에 대한 규제 강화에 본격적으로 나선 것으로 밝혀졌다.

자금세탁 및 테러자금 공여 감독기관인 FINTRAC은 2020년부터 2021년까지의 계획을 발표했다. 이중 암호화폐 등에 중점을 둔 최근의 법 개정에 맞춰 새로운 규제의 실행을 어떻게 해나가는 것이 최선인지를 국내외의 폭넓은 관계자와 협의해 차분히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하고 있다.

캐나다는 암호화폐 업계의 규제 정비를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올해 1월에는 증권규제단체인 캐나다 증권관리협회(CSA)가 새로 규제 가이드라인에 대한 통보를 해 암호화폐 거래소의 상당수가 캐나다 증권법의 규제 대상에 해당된다는 점을 시사했다.

또한 캐나다 내 암호화폐 거래소에 대해 6월부터 FINTRAC에 의무적으로 등록하도록 계획. FINTRAC의 움직임 배경에는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가 발표한 가이던스가 있다.

FATF는 지난해 6월 37개 회원국에 자금세탁과 테러자금 공여를 방지하기 위해 암호화폐 규제 강화를 촉구했다. 본 가이던스는 ‘트래블 룰’이라고도 불리며, 암호화폐 관련 사업자의 암호화폐 송수금 시 보낸 사람과 수취인의 개인정보를 기록한다는 엄격한 국제기준이다.

FATF는 금년 6월에 과거 12개월 분의 준수 상황에 대해 리뷰를 실시한다. FATF 회원국인 캐나다도 그때까지 룰을 준수하는 체제를 확실히 갖추어 놓을 것임을 예상하고 있을 것이다. 2015년~2016년의 심사에서는 캐나다는 자금세탁이나 테러자금 공여에 관한 대책이 불충분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カナダの金融監督機関FINTRACが、仮想通貨(暗号資産)に対する規制強化へ本格的に動き出したことが分かった。)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시 출처를 남겨주세요. ]

[▲명언/좋은글 안드로이드 앱 추천!]

※ 1인 블로그 코인코드의 모든 글은 코인코드의 의견이 아닌 해외 미디어 글을 의역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습니다! 그저 옮길 뿐!

코인코드 텔레그램, 카카오톡을 통해서 다양한 소식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https://t.me/coincodekr (소식 전달방)

https://open.kakao.com/o/gXDHnOQ (카톡 1번방 참여코드: coco) ※ 특징 : 최근 채팅 많아짐

https://open.kakao.com/o/g5G0u0J (카톡 2번방 참여코드: coincode) ※ 특징 : 잡담 多

http://bit.ly/2TPjmK2 (코인코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