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를 거점으로 하는 자산운용사 스택 펀드(Stack Funds)가 각국의 금리인하 정책에 따라 암호화폐·비트코인(BTC)의 주목도가 상승할 것이라는 견해를 보였다. 이를 코인포스트가 15일 보도했다.

이 회사는 14일에 위클리 리포트를 공개. “일본과 유럽에 이어, 미국이 마이너스 정책을 도입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라고 말했다. 금리가 인하되어 중앙은행으로부터의 현금 공급이 증가해 가면, 경제에 악영향을 주어 디플레이션 파이로 연결될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 주식 등 전통자산시장에서 불확실성이 커지면 투자자들은 BTC에 주목할 것이라고 말했다.

BTC에 대해 “주식과 채권 등 전통자산과의 상관성이 낮아 가치 보존 수단으로 이용할 수 있다. 포트폴리오에 추가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설명했다.

미 트럼프 대통령은 12일, 다른 나라가 마이너스 금리 정책으로 성공하고 있다면, 미국도 같은 정책을 취해야 한다고 하는 취지의 트윗을 발행.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에 마이너스 금리정책 도입을 요구했다.

반면, 부작용을 우려하는 연준은 신중하다. 3월에 제로금리 정책을 막 부활한 직후로, “마이너스 금리는 적절한 정책이 아니다”라는 견해를 관철하고 있어 미국이 마이너스 금리 정책을 도입할지는 불투명하다.

12일에는 영국 중앙은행 벤 브로드벤트 통화정책 담당 부총재는 마이너스 금리 정책에 대해 언급. 추가 금리 인하의 수요 자극 효과를 인정하면서도, 실물 경제에 필수적인 대출을 실시하는 은행에 악영향이 미칠 가능성을 지적했다.

코로나19 영향으로 미국의 실업자 수는 급증하고 있어 실물경제에의 영향은 심각하다.

파월 연준 의장은 “앞으로 추가로 정책을 강구할 필요가 있다”며 “장기적인 타격을 피하려면 추가 재정 투입이 효과적”이라고 말했다. 스택 펀드는 “2008년의 금융 위기로부터 탄생한 BTC는 현재와 같이 경기가 후퇴하고 있을 때에 힘을 증명한다”고 끝맺고 있다.

스택 펀드는 전통 자산 시장과 디지털 자산 시장의 가교가 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기업이다. 파트너 기업에는 미국 대형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와 대기업 암호화폐 커스터디언의 비트고(BitGo), 암호화폐 관련 기업에의 서비스 제공에 중점을 두는 미 실버게이트 은행 등이 이름을 올리고 있다.

참고 : https://mcusercontent.com/45836f27729699cf7a484a367/files/ca912a3f-6d9c-448d-902a-5b065a9d4337/Stack_Research_14_May_2020.pdf

(シンガポールを拠点にする資産運用企業Stack Fundsが、各国の金利引き下げ政策によって、仮想通貨(暗号資産)ビットコイン(BTC)の注目度が上昇するとの見解を示した。)

[ 코인코드 (coincode.kr), 편하게 공유 하시고 출처만 남겨주세요. ]

[▲명언/좋은글 안드로이드 앱 추천!]

※ 1인 블로그 코인코드의 모든 글은 코인코드의 의견이 아닌 해외 미디어 글을 의역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습니다! 그저 옮길 뿐!

코인코드 텔레그램, 카카오톡을 통해서 다양한 소식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https://t.me/coincodekr (소식 전달방)

https://open.kakao.com/o/gXDHnOQ (카톡 1번방 참여코드: coco) ※ 특징 : 정치 얘기만 안 하면 착한 분덜임

https://open.kakao.com/o/g5G0u0J (카톡 2번방 참여코드: coincode) ※ 특징 : 잠답러들이지만 착한 분덜임

http://bit.ly/2TPjmK2 (코인코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