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대형 투자은행 골드먼삭스(이하 GS)는 27일, 고객을 초청한 화상 회의를 개최. GS 애널리스트가 현 경제상황에서 비트코인(BTC)이나 기타 암호화폐는 고객의 포트폴리오에 있어서 성공할 수 있는 투자수단이 아니라는 견해를 내놓았다. 이를 코인포스트가 28일 보도했다.

주된 이유는 가격 변동이 큰 점, 다른 자산과의 상관 관계가 불안정한 점, 인플레이션 위험 헤지에 이용할 수 있는 근거가 불충분하다는 점에서 “변동성을 선호하는 투자자에게 유리한 자산으로 볼 수 있지만, 고객의 투자 포트폴리오로서는 전략적 또는 전술적으로 비트코인을 추천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출처 : Goldman Sachs

또한 암호화폐 중에는 증권형에 해당하는 것이 있을 가능성에 대해서도 언급. “증권형은 가격 상승 여부는 주로 다른 투자자가 더 높은 가격에 사고 싶어 하느냐에 의존하고 있다. 그러한 자산은 우리의 고객에게 있어서 적절한 투자처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본 행사는 GS의 투자전략그룹이 주최한 것으로 부유층 고객을 위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자산 포트폴리오 구축에 대한 조언을 한 것이다. 행사의 호스트를 맡은 것은 GS수석 투자 책임자 샤르민 모사바르-라흐마니(Sharmin Mossavar-Rahmani), 미국 경제 개황&현황 정책이 인플레이션, 금, 비트코인에 미치는 영향으로서 거시 경제 및 금융 트랜드에 대해 말했다.

라흐마니는 “가격 변동이 크기 때문에 헤지펀드가 암호화폐 투자를 선호하는 경향이 있지만, 골드만삭스에서는 그 변동성은 실제 투자의 이론적 근거가 될 수 없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투자자 포트폴리오에 추가하기에는 비트코인 인플레헤지로서의 자산가치를 입증할 근거가 아직 부족하다는 견해로 풀이된다.

헤지펀드에 대해서는 이달, 업계의 베테랑인 폴 튜더 존스가 개인 포트폴리오에 BTC를 추가하고 있는 것이나, 운영하는 대기업 헤지펀드 “튜더 BVI 글로벌 펀드”에서 BTC 선물의 거래를 검토하고 있다고 발표한 바 있다.

 

(米大手投資銀行ゴールドマンサックス(以下GS)は27日、顧客を招いた電話会議を開催。GSアナリストが、現在の経済状況下で、ビットコイン(BTC)やその他の仮想通貨(暗号資産)は、顧客のポートフォリオにとって成功が見込める投資手段ではないとの見解を示した。)

[ 코인코드 (coincode.kr), 편하게 공유 하시고 출처만 남겨주세요. ]

[▲명언/좋은글 안드로이드 앱 추천!]

※ 1인 블로그 코인코드의 모든 글은 코인코드의 의견이 아닌 해외 미디어 글을 의역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습니다! 그저 옮길 뿐!

코인코드 텔레그램, 카카오톡을 통해서 다양한 소식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https://t.me/coincodekr (텔레그램 뉴스방. 대화 안 보고 싶으신 분들은 이쪽)

https://open.kakao.com/o/g5G0u0J (카톡 2번방 참여코드: coincode) ※ 특징 : 자유분방함 🙂

https://open.kakao.com/o/gSnaBipb (카톡 3번방 참여코드: coco) ※ 특징 : 아직 조용

https://open.kakao.com/o/gXDHnOQ (카톡 1번방 참여코드: coco) ※ 풀(full)방입니다. 2/3번으로.. 

http://bit.ly/2TPjmK2 (코인코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