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과 금의 상관관계 지수가 사상 최고 수준에 이르렀다. 미국 매크로 트랜드 미디어 ‘Daily Shot’이 트윗에 따르면, 현재 수준은 0.6까지 올랐다. 이를 코인포스트가 23일 보도했다.

또한 데이터 분석 사이트 코인메트릭스(CoinMetrics)의 차트에서도 60일간의 상관관계 지수는 0.5를 넘었으며, 또한 암호화폐 시장 데이터 분석을 제공하는 스큐(skew)의 30일간 상관 차트에서는 9월 19일 76.3%라는 최고치를 기록한 이후 어제도 64.3%로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출처 : CoinMetrics. Gold – BTC 상관
skew 데이터

[블룸버그 월례 보고서]

미국 대형 매체 블룸버그가 발행하는 월례 암호화폐 보고서에서도 비트코인과 금의 상관성 강화를 지적했다. 그래프의 아랫부분이 상관성을 나타내는데 현재 0.7674로 지난 12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이라고 블룸버그는 분석했다.

출처 : 블룸버그

보고서는 비트코인과 금은 제한적인 공급량, 가치 저장 수단, 포트폴리오 다양화, 준통화로 인식되는 등 공통된 특성을 갖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런 특징을 갖춘 자산의 가격은 특히 현재의 전례 없는 양적완화가 이뤄지는 세계에서 유지될 것이라고 주장한다.

[기관투자가의 참가]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확산으로 세계 경제에 대한 불확실성이 커진 가운데 주요국 정부의 통화 공급량 대폭 증가와 초저금리 정책 등의 여파가 겹치면서 올해 전통적으로 안전자산 피난처로 인식되는 금값은 급등했다.

그리고 금과 마찬가지로 공급량이 한정된 무국적 자산인 비트코인도 올 들어 인플레이션 헤지로 기관투자가의 수요가 높아진 것으로 보인다.

암호화폐 업계에서 큰 주목을 받은 사례는 우선 5월에 헤지펀드 업계의 베테랑 투자자 폴 튜더 존스가 약 2%에 해당하는 자신의 자산을 비트코인에 투자했을 것이다.

또 미국 나스닥 상장기업인 Micro Strategy가 이 회사의 준비자산으로 총 4.25억달러 상당의 비트코인을 매입했다는 소식도 큰 이슈가 돼 향후 다른 기업의 투자 동향에 영향을 줄 가능성이 있다.

그리고 미국 대형 암호화폐 투자펀드 그레이스케일이 제공하는 비트코인 투자상품인 Grayscale Bitcoin Trust(GBTC)에 20개 기관의 기관이 참여한 사실이 미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된 서류에서 드러났다.

그 필두는 운용 자산 45억 달러의 Ark Investment나 53억 달러를 운용하는 Horizon Kinetic 등이지만, 동시에 Rothschild Investment Corporation 등, 새로운 참가자도 보여지는 것 같다. GBTC의 총자산은 약 45만 BTC(약 5조 4558억원)로 1년 만에 2배가 됐다는 점에서 기관투자가의 비트코인 투자 수요 증가를 반영하고 있다.

그레이스케일이 최근 공개한 비트코인 평가 보고서는 세계적으로 인플레이션이 가속화할 때 인플레이션 헤지 수단으로 비트코인과 같은 공급이 제한된 자산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지만 동시에 비트코인이 중앙집권적 조직에 관리되지 않는 것도 그 우위성에 기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코로나화로 인해 세계에서 법정통화, 특히 기축통화인 달러에 대한 불신이 커지는 가운데 어느 나라에도 속하지 않는 자산인 금과 비트코인의 수요도 계속 이어지지 않을까.

[다른 소식 보기]

(ビットコインと金(ゴールド)の相関指数が、史上最高レベルに達している。米マクロトレンド日報のDaily Shotがツイートした。現在の水準は0.6まで上昇した。)

코인코드 텔레그램, 카카오톡을 통해서 다양한 소식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https://t.me/coincodekr (텔레그램 뉴스방. 대화 안 보고 싶으신 분들은 이쪽)

https://open.kakao.com/o/gSnaBipb (카톡 3번방 참여코드: coco)

https://open.kakao.com/o/gXDHnOQ (카톡 1번방) ※ 잠시 닫음

https://open.kakao.com/o/g5G0u0J (카톡 2번방) ※ 잠시 닫음

http://bit.ly/2TPjmK2 (코인코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 코인코드 (coincode.kr), 편하게 공유 하시고 출처만 남겨주세요. ]

※ 1인 블로그 코인코드의 모든 글은 코인코드의 의견이 아닌 해외 미디어 글을 의역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습니다! 그저 옮길 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