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전히 영국은 비트코인(BTC)에 대해 약한 모습을 보이고 있지만, 영국의 중앙은행은 블록체인과 기타 분산형 원장을 기반으로하는 개인지불시스템이 플랫폼과 접속할 수 있도록 결제시스템을 조정할 계획을 발표했다.

영국 중앙은행의 총재인 마크 카니(Mark Carney)는 지난 목요일 런던 저택에서 가진 연설에서 ‘은행은 영국의 모든 지불의 중추역할을 하는 ‘실시간 총액결제 시스템(RTGS)을 전반적으로 재구축 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개정된 RTGS를 통해 개인결제플랫폼은 중앙은행 시스템에 직접 연결할 수 있으며 해외송금도 가능하다. 그는 분산원장기술(DLT)을 이용한 플랫폼이 블록체인을 포함하되 이게 국한하지 않고 은행 네트워크에 연결될 수 있을 것이라고 구체적으로 말했다.

RTGS는 분산원장기술을 사용해 결제시스템을 포함한 새로운 개인결제시스템을 간편하게 연결할 수 있도록 다시 구축되고 있다. 우리의 새로운 견고한 인프라는 고객의 상상력을 뛰어넘는 미래를 보장하고, 기업과 개인의 서비스에 잠재적 혁신을 열 것이다. 더 이상 중앙은행의 자금 접근은 은행만이 독점하지 않을 것이다.

이는 작년 리플(XRP)과 제휴하여 중앙은행 간의 지불을 동기화하기 위해 ‘인터레져 시스템(interledger system)’을 시험했던 은행으로서는 놀라운 반전이다. 작년에 실시한 이 테스트는 리플의 XRP를 포함하지 않았으며, 분산원장기술과 블록체인이 RTGS를 지원하기에 ‘충분히 발전되지 않았다’고 결론을 내린 바 있다.

분산원장기술에 대한 폭넓은 채택이 확대되고 있음에 불구하고, 마크 카니는 비트코인의 가장 열렬한 비평가 중 한사람으로 알려져 있다. 올해 초, 그는 이 대표적인 암호화폐는 ‘통화로서 자격박탈’이며 더 많은 규제를 수반해야 한다고 말했다.

마크 카니는 지난 3월에 열린 스코틀랜드 경제회의에서 다음과 같이 언급한 바 있다.

암호화폐는 제한된 범위 안에서 일부 사람들에게만 돈으로 작용하고 있고, 심지어 암호화폐는 전통적인 통화와 병행될 뿐이다. 결과적으로 암호화폐는 실패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제 편하게 텔레그램과 카카오톡에서 새로운 뉴스 소식을 받아보세요!

코인코드 텔레그램

https://t.me/coincodekr (뉴스방)

https://t.me/coincodekr2 (채팅방)

코인코드 카카오톡

https://open.kakao.com/o/g5G0u0J (암호 coincode)

 

 

ccn.com/bank-of-england-to-open-settlement-system-to-private-firms-distributed-ledg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