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라폼랩스(Terraform Labs)사의 도권 공동 창업자는 14일, 암호화폐 테라(LUNA)의 생태계 시스템에 관한 「부흥 플랜」을 공개했다. 이를 코인포스트가 14일 보도했다.

테라 포럼에의 게시에 의하면, 도권은 테라의 커뮤니티와 개발자의 생태계 시스템을 유지하는 것을 최우선으로 테라 체인의 코드를 복사해 재구축하는 것( 「포크」라고 표현)을 제안했다.

테라 체인 재구축을 위한 인센티브를 마련하기 위해 새로 10억 토큰을 발행한다는 것. 그는 다음과 같이 말하고 있다.

“테라USD(UST)는 지난해부터 테라의 성장 스토리의 중심이었지만, 테라의 생태계와 그 커뮤니티야말로 진정 보존할 만하다.”

제안은 ‘공격 개시 전’ 루나 UST 토큰 보유자나 충실한 커뮤니티 멤버나 개발자가 생태계 시스템에 머물러 지금까지와 같이 계속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새로운 토큰 배포 방안은 다음과 같다.

40%: UST가 1달러를 괴리(디페그)한 시점, 보다 이전의 LUNA 홀더(bLuna, LunaX, 컨트랙트로 보유된 LUNA 포함)
40%: 신규 네트워크 시작 시 UST 홀더
10% : 테라 체인 정지 시점의 LUNA 홀더
10% : 미래 개발 자금으로 커뮤니티 풀

[커뮤니티 투표로]

5월 7일 이후 알고리즘형 스테이블코인 「TerraUSD(UST)」가 1달러의 기준치로부터 디페그(1 달러 괴리)되기 시작하면, 증명 자산이 되는 암호화폐 테라(LUNA)의 가치는 약 22,000분의 1로 하락하고 있었다. UST는 5월 13일 기준 0.123393 달러(1달러와 완전 괴리)까지 하락했다.

도권은 이전에는 활발하게 커뮤니티와 계속 소통했지만 5월 11일 트윗에서 리커버리 플랜을 제안한 것을 끝으로 자취를 감추고 있었다. 당시의 제안은 UST를 매입하기 위해 루나파운데이션가드(LFG)가 새롭게 10억 달러의 자금을 조달한다는 것. LUNA 폭락이 한창이었던 점도 있어 투자자의 지지를 얻지 못했다.

도권은 새로운 부흥 플랜에 대해 공개함과 동시에 최근 며칠간의 침묵에 대해 다음과 같이 해명하고 있다.

“최근 며칠 UST의 폭락으로 큰 타격을 입은 테라 커뮤니티 사람들(개발자, 커뮤니티 멤버, 스태프, 친구, 가족)에의 전화 대응에 분주했습니다. 제 개발이 여러분에게 고통을 준 것에 대해 마음이 찢어집니다. 아직도 탈중앙화된 경제시스템에서는 탈중앙화된 돈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UST는 그게 아닌 것이 분명해 졌습니다. 저를 포함해 내가 소속된 어떤 기관도 이 사건으로 이익을 얻은게 없습니다. 위기동안 LUNA나 UST를 팔지 않았습니다. UST가 제 역할을 하기에는 신뢰를 잃었습니다. LUNA가 청산되고 희석된 잿더미 상태에서 UST를 재건할 수 없는 상태입니다.”

새로운 부흥 플랜에 대해서는 14일 오전 8시경부터 투표가 개시됐으며, 1시간이 경과한 시점에서는 찬성이 100%로 나타났다. 과거 투표는 며칠 안에 정족수에 이르는 경우가 많았다.

포럼에서의 커뮤니티 반응은 다양하다. 어디까지나 방침을 밝힌 내용에 불과하기 때문에 세부를 확인하려는 것이나 단순히 LUNA를 되사달라고 간청하는 것으로 보인다는 것. 게시물 7시간 만에 45,000 view를 모으고 1,600건의 댓글을 얻는 등 눈길을 끌고 있다.

※ 간편 복리 계산기 [▶ 바로가기]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는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으며, 오역이 있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코인코드는 투자 판단의 근거로 활용될 수 없습니다. 참고하세요. 빠른 소식들은 각 코인들 트위터나 미디움을 활용하세요.

※ 오타를 발견하신 분들은 그날 하루 행운이 가득할 것입니다. 네잎클로바급 오타입이다.

코인코드 채팅방 목록

https://t.me/coincodekr (텔레그램 소식방. 코인코드 사이트 내용 외 다양한 소식들을 공유)

https://open.kakao.com/o/gulq8C4c (카카오톡 대화방. 비번 : coco373)

바이비트 거래소 수수료 할인 가입[클릭]

http://bit.ly/2TPjmK2 (코인코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