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지리아 규제 기구, 정부에 바이낸스 금지 요청

요약

  • 나이지리아 규제 당국인 ABCON은 바이낸스를 나이라에 대한 위협으로 언급하며 정부에 바이낸스를 금지할 것을 촉구
  • 나이지리아는 글로벌 경제 혁신에 맞춰 암호화폐를 규제하기 위해 노력
  • 2023년 현재 나이지리아인의 거의 6%가 암호화폐를 소유
  • 나이지리아 중앙은행 디지털통화를 사용한 거래는 63% 증가

바이낸스 금지 요청

나이지리아 규제 기관인 나이지리아 환전사업자협회(ABCON)는 바이낸스가 현지 통화 나이라에 압력을 가한다는 이유로 정부에 금지를 요청했다. 이를 비인크립토가 10일 전했다.

나이지리아와 같은 개발도상국의 시민들은 그 나라의 중앙 은행 시스템의 혼란 때문에 암호화폐에 의존한다. 그러나 그들은 이제 한 걸음 더 나아가 세계에서 가장 큰 암호화폐 거래소를 완전히 금지하기를 원한다.

나이지리아 정부를 비판하는 커뮤니티

피플 가제트에 따르면, 아미누 과다베 ABCON 회장은 정부가 바이낸스를 금지하도록 촉구하기를 원한다. 그는 가제트에 다음과 같이 말했다.

“바이낸스에서 매초 120만 건의 거래가 발생하고 있다. 이는 나이지리아의 화폐 나이라를 하락시키는 주요 원인이다. 이는 유감스러운 일이다. 그러므로 우리는 바이낸스를 멈출 수 있는 무언가를 해야 한다.”

암호화폐 커뮤니티 회원들은 ABCON 회장의 발언을 조롱했다. 한 트위터 사용자는 다음과 같이 썼다:

“매일 당신은 일어나서 나이지리아의 사무실에서 다른 종류의 미친 사람들을 보고 있다.

ABCON은 마치 바이낸스가 나이라 가치 하락의 원인인 것처럼 나이지리아에서 바이낸스를 금지하라고 정부에 말하고 있다.

책임을 져야 할 정부를 제외하고 다른 모두에게 책임을 돌리고 있다.”

2023년 6월 바이낸스는 도메인 불법 점거를 통해 브랜드 이름을 악용하는 가짜 바이낸스 실체에 대해 중지 명령을 내렸다. 이 같는 나이지리아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바이낸스 나이지리아를 불법으로 선언한 이후 이뤄졌다.

나이지리아의 암호화폐 개발

ABCON은 바이낸스를 금지하려고 하는 반면, 나이지리아는 암호화폐가 세계 경제 혁신에 최신 상태를 유지하도록 규제하기를 원한다. 그것은 지난 5월 디지털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국가 블록체인 정책을 승인했다.

2023년 나이지리아 중앙은행 디지털 통화(CBDC)를 이용한 거래는 63% 이상 증가한 220억 나이라(~4770만 달러)를 기록했다. 그리고 약 1,300만 명의 사용자가 전자 지갑에 가입했다.

트리플A 보고서에 따르면 2023년 5월 현재 나이지리아 인구의 거의 6%가 암호화폐를 소유하고 있다.

바이낸스 금지
암호화폐 소유 비율 국가 목록. 출처: 트리플 A 보고서

코인베이스 보고서 : 뉴욕 시민의 19%가 암호화폐를 소유

비트코인 채굴 난이도, 0.12% 증가한 52.39T

크립토퀀트 기고자 ‘SimonaD’ : “코인베이스 보유량 감소, 가격 상승 가능성 증가”


■ 6월 코인 일정 모아보기(이동)

■ 텔레그램 소식방 https://t.me/coincodekr 코인코드에 올라가지 않는 다양한 소식을 공유.

간편 복리 계산기 [이동]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는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으며, 오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괜찮으신 분들만 보세요. 코인코드는 투자 판단의 근거로 활용될 수 없습니다!

※ 오타는 이해하고 넘어가주세요.

코인코드 다른 소식 보기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