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파이낸스(YFI), 잘못된 스크립트로 인해 트레저리 자금 63% 손실

연파이낸스(YFI)는 잘못된 멀티시그 스크립트가 트레저리의 63%를 쓸어버렸다고 말했다. 사용자 자금은 영향을 받지 않았다. 이를 더블록이 14일 전했다.

깃허브의 공개 게시물에 따르면, 이 사건은 “연의 트레저리를 대신한 정기적인 수수료 토큰 전환 과정” 중에 발생했다. 결함 있는 스크립트로 인해 연의 트레저리 잔액 3,794,894 lp-yCRVv2 토큰 전체가 779,958 yvDAI 토큰으로 교환되었다.

“이 거래는 상당한 가격 하락으로 이어졌고, 곧 시장에 의해 정상 가격으로 복귀했다”고 프로토콜 팀은 말했으며, 이 사건으로 인한 가격 움직임으로 이익을 얻은 모든 사용자에게 “연의 주요 멀티시그에 합리적이라고 생각되는 금액을 반환하라”고 요청했다

앞으로 단계

향후 이러한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프로토콜 개발자들은 “POL 자금을 전용 관리자 계약으로 분리하고 거래 스크립트에 더 많은 사람이 읽을 수 있는 출력 메시지를 도입하고 더 엄격한 가격 영향 임계값을 시행할 계획”이라고 게시했다.

펙쉴드에 따르면 올해 초, 아이언(iearn)이라고 불리는 초기 연 Yearn 버전과 관련된 착취가 1,160만 달러의 피해를 입혔다. 지난 2월, 착취로 인해 금고 중 하나에서 1,100만 달러 상당의 암호화폐가 손실되었다.

수익성 있는 비트코인 공급이 사이클 정점에 가까워지고 있다 … 시장 조정 가능성

비트코인은 474번이나 ‘죽음’으로 선언되었다 … 하지만, 정말 죽을 수 있을까?

그레이스케일, 개인 투자자를 위한 새로운 GBTC 광고를 위해 SEC에 신청


■ 4월 코인 일정 모아보기(이동)

■ 텔레그램 소식방 https://t.me/coincodekr 코인코드에 올라가지 않는 다양한 소식을 공유.

간편 복리 계산기 [이동]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는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으며, 오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괜찮으신 분들만 보세요. 코인코드는 투자 판단의 근거로 활용될 수 없습니다!

※ 오타는 이해하고 넘어가주세요.

코인코드 다른 소식 보기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