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일 암호화폐 시장동향 .. 비트코인 시세는 3000달러폭의 급등락 · ETF 가짜 승인 발표 영향 · 코인베이스 프리미엄은 강세

암호화폐 시황

코인포스트 10일 보도. 암호화폐 시장에서는, 비트코인 가격은 전일대비 1.38%하락한 1 BTC=46,048달러.

BTC/USD 15분봉 .. SEC 트윗서 ETF 승인 게재 때 상승 / 가짜로 판별 후 하락

미 SEC(증권거래위원회)의 공식 트위터(X)에서, 「비트코인 현물 ETF의 상장을 승인했다」라는 정보가 발신되었다.

그러나, 그 직후(약 15분 후)에 게리 겐슬러 SEC 위원장이 「비트코인 현물 ETF는 승인하지 않았다. SEC의 공식 X는 해킹되었다.」라고 부정하여 시세가 요동쳤다.

더블록의 보도에 따르면 SEC는 법 집행기관 등과 연계해 부정접속 및 위법행위에 대한 대항조치를 강구할 것으로 알려졌다. 증시를 관할하는 상원 은행위원회의 신시아 루미스 의원은 “이런 사례는 시장 조작 가능성이 있으며,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투명성을 요구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47,900달러까지 치솟은 직후 44,700달러까지 급반락한 점에서, 우려됐던 셀더팩트(뉴스에 팔아라)가 충분히 일어날 수 있음을 보여준 셈이다.

한편, 이번 급등락으로 선물시장에서의 하이레버리지 포지션이 청산된 것으로, 실제 승인 후의 셀더팩트 리스크는 경감되었다는 견해도 가능할 것 같다.

알렉스 크루거 암호화폐 분석가는 “승인되더라도 이미 급등하고 있는 비트코인 상한가는 한정돼 있고 시장의 초점은 이더리움 현물 ETF 승인 가능성으로 옮겨간다”고 지적했다.

알리 마르티네즈가 공유한 온체인 데이터에 따르면 고래(큰손 투자자)는 지난달 41만 ETH(약 1.3조원) 이상을 사들였다.

미 기관 투자자는 강세인가?

크립토퀀트의 Maartunn에 의하면, 미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의 「Coinbase Premium Index」가 강세로 기울고 있다.

이는 코인베이스 USD 통화쌍과 바이낸스글로벌 USDT쌍의 가격차를 14일간 단순이동평균(SMA)으로 보여주는 지표로, 코인베이스의 매수 압력이 바이낸스를 웃돌아 프리미엄(플러스 괴리)이 발생하고 있음을 의미한다.

IntoTheBlock의 데이터도 이를 뒷받침한다.

비트코인 공급량의 1% 이상을 보유한 고래(큰손 투자자)는 지난 1주일 간의 매집으로 14,000 BTC 이상을 축적했다.

빗썸 : 로아코어(ROA) 투자유의종목 지정 해제

변호사·정치인, 비트코인 ETF 게시물 관련 SEC 조사 촉구

K33 리서치 보고서 :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에 의한 ‘뉴스에 매도’ 영향은 감소


■ 텔레그램 소식방 https://t.me/coincodekr 코인코드에 올라가지 않는 다양한 소식을 공유.

간편 복리 계산기 [이동]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는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으며, 오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괜찮으신 분들만 보세요. 코인코드는 투자 판단의 근거로 활용될 수 없습니다!

※ 오타는 이해하고 넘어가주세요.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