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겟 리포트 : 암호화폐 투자의 주요 목적은 생활수준 향상 .. 한국 투자자 ‘개인 생활수준 향상’ 꼽아

암호화폐 투자 목적 등 조사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겟(Bitget)은 암호화폐 투자 트렌드와 투자 목적 등을 조사한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를 코인포스트가 6일 전했다.

조사는 2023년 5월부터 2023년 8월까지 실시된 것으로 유럽, 중국, 일본, 한국, 터키 및 일부 영어권 국가를 포함한 20개국에서 1,500명 이상이 참여하고 있다.

암호화폐 투자 목적으로는 ‘생활수준과 삶의 질 향상’을 꼽은 응답자가 많았다. 특히 ‘개인적인 생활수준 향상’이라는 응답은 한국 투자자가 46%로 가장 많았다. 캐나다가 44%, 터키가 41%로 뒤를 이었다.

또 ‘가족의 생활수준 향상’이라고 응답한 사람은 말레이시아와 대만 투자자가 36%로 가장 많았다. 독일이 35%로 뒤를 이었다.

성별에 따른 차이

성별 관련 측면에 대해서는 일반적으로 여성 투자자는 남성 투자자와 비교해 가족 전체의 경제 상황을 개선하는 것을 투자 목적으로 할 확률이 높았다. 다만, 한국과 일본은 예외로 양국의 여성투자자들은 남성투자자보다 ‘개인의 재무상황을 개선하고 싶다’고 응답하는 경향이 강하다.

한국에서는 여성 투자자의 49%, 일본에서는 41%가 이 목표 아래 암호화폐 투자를 하고 있었지만, 남성에서는 한국에서 45%, 일본에서는 30%가 ‘개인의 생활수준 향상’을 꼽아 여성보다는 비중이 적었던 셈이다.

또 여성 투자자들은 자녀 교육자금을 투자 목적으로 하는 경향도 보였다. 터키와 미국에서는 여성 투자자의 약 27%가 자녀 교육자금으로 암호화폐 투자를 이용하고 있었다.

출처: Bitget

한편, 한국과 일본의 여성 투자자에서 이 비율은 낮다. 한국 여성 투자자에서 5%, 일본 여성 투자자에서 4%였다.

투자액은 중국이 최다

투자액에 대해서는 중국 투자자들이 가장 많이 투입하고 있었다. 18%가 50,000달러 ~ 100,000 달러(약 6742만원 ~ 1.34억원), 19%가 100,000 달러 ~ 500,000 달러(약 1.34억원 ~ 6.74억원)를 암호화폐에 할당한 형태다.

또 유럽에서는 51%, 터키에서는 49%, 한국에서는 46%의 투자자가 1,000달러 ~ 10,000달러(약 134.8만원 ~ 1348만원) 범위를 암호화폐에 투자하고 있었다. 또한 일본의 숫자에 대해서는 특별히 언급되지 않았다.

중국에서는 암호화폐 거래가 금지돼 있다. 한편 조사에서는 중국인이 규제를 회피하고 암호화폐를 소유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일상 암호화폐 보급 순위

블록체인 분석업체 체이널리시스가 9월 발표한 일상적으로 암호화폐를 이용하는 나라 순위에서는 선두가 인도, 2위 나이지리아, 3위 베트남, 4위 미국, 5위 우크라이나로 나타났다. 일본은 18위, 중국은 11위다.

이 순위는 일반인들의 거래 및 저축과 관련된 일반 암호화폐 사용에 초점을 맞춘 것이다. 중앙집권형 거래소나 거래소에서의 거래량, DeFi에서의 거래액이나 수신액 등을 분석해 구매력 평가로 조정해 산출되고 있다.

구매력평가설(Purchasing Power Partity)이란

환율을 결정하기 위한 가설 중 하나. 구매력이 같도록 환율이 결정된다고 하는 것으로, 예를 들어 동일한 상품을 1달러 또는 100엔에 살 수 있는 경우 1달러=100엔에 구매력평가가 실현된 것으로 간주한다. 응용 예로는 각국 맥도날드에서 팔리는 햄버거 가격을 비교하는 빅맥지수(BMI)가 있다.

바젤위원회, 은행의 암호화폐 보유에 관한 가이드라인을 발표

분석가는 비트코인이 채권 시장 혼란으로부터 안전한 피난처로 ‘조용한 강세장’에 진입했다고 말한다

코인원: 오늘 14시 쓰레스홀드(T) 원화마켓 상장


■ 4월 코인 일정 모아보기(이동)

■ 텔레그램 소식방 https://t.me/coincodekr 코인코드에 올라가지 않는 다양한 소식을 공유.

간편 복리 계산기 [이동]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는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으며, 오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괜찮으신 분들만 보세요. 코인코드는 투자 판단의 근거로 활용될 수 없습니다!

※ 오타는 이해하고 넘어가주세요.

코인코드 다른 소식 보기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