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낸스 CEO 창펑 자오는 트위터를 통해 2014년에 구매한 비트코인을 아직 보유하고 있다고 전했다.

창펑 자오는 7만 BTC 이상을 구매한 마이크로스트레티지의 CEO인 마이클 세일러의 트윗을 리트윗하며 다음과 같이 전했다.

“나는 2014년에 평단가 600 달러로 비트코인을 구매했다. 그 동안 많은 조정이 있었지만, 판매하지 않았다. 지금까지 잘하고 있다.”

한편, 마이클 세일러의 트윗은 월가의 전설적인 투자자 피터 린치의 말을 인용한 글이다.

“조정장을 예상하려고 노력하는 투자자들의 손실이, 조정장 그 자체에서 생긴 손실보다 훨씬 크다.”

[다른 소식 보기]

※ 단순 개인 블로그인 코인코드의 모든 글은 코인코드의 의견이 아닌 해외 소식을 의역 & 참고한 것임을 밝힙니다. 코인코드는 팩트에 기반하지 않습니다! 참고용 그 이상의 의미는 없습니다(대충 걸러들으세요). 빠른 소식들은 각 코인들 트위터를 활용하세요!

코인코드 채팅방 목록

※ 참고: 빠르고 다양한 소식이나 상승 코인들 정보 전달은 할 줄 모릅니다. 그런 건 입장하시는 분들끼리 서로 활발하게 공유하세요. (한 곳만 들어가세요. 여러 곳 ㄴㄴ)

https://t.me/coincodekr (텔레그램 뉴스방)

https://open.kakao.com/o/gN7hVW7c (카톡 8번방 참여코드: coco)

1 ~ 7번방과 입장불가 대화금지방 1 ~ 2번방 입장불가(추후 자리 비면 오픈)

http://bit.ly/2TPjmK2 (코인코드 안드로이드 앱 다운로드)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 하시게 되면 출처는 꼭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