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분석가 “비트코인, 올해 말까지 25,000달러(한화 약 3,000만원) 갈 수 있다.”

6월 5일 The Independent의 보고서에 따르면 비트코인(BTC)의 가격 분석가인 올리버 이삭(Oliver Isaacs)은 2019년 말에 2만5000달러(한화 약 3,000만원)를 돌파할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8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삭은 그가 가까운 미래에 여전히 상승에 큰 기대를 갖고 있는 이유에 대해 “최근 회복장의 배후에는 지정학적, 기술적 그리고 규제적 요인 등 여러가지 요인들이 있다. 미국과 중국 간의 무역전쟁으로 인해 비트코인에 대한 투자가 급격히 증가했다.”라고 주장했다.

투자인 팀 드레이퍼(Draffer)는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 스타벅스 그리고 홀푸드 같은 대기업들이 현재 암호화폐로 지불을 받아들이고 있는 주류 채택 추세에 대해 언급했다.

팀 드레이퍼는 또한 향후 몇 년 내에 암호화폐의 주류 채택이 이루어질 것이라고 생각하고, 비트코인이 2023년까지 25만 달러(한화 약 3억원)를 기록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팀 드레이퍼는 이어서 “커피 한 잔을 사러 스타벅스에 가서 달러로 결제하려 할 때, 그들은 당신을 비웃을 것이다. 왜냐하면 당신은 비트코인이나 다른 암호화폐를 사용하지 않기 때문이다. […] 그것은 마치 그 할머니가 페니(pennies, 영국의 작은 동전)를 가지고 돈을 지불하는 것과 같을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SFOX의 분석가들은 암호화폐 시장의 전망을 “불확실하다”면서 “비트코인의 최근 성장은 단순한 FOMO(Fear Of Missing Out)였을 수도 있다”고 경고하면서 더욱 비관적인 태도를 취했다. 그들은 또한 지난달 비트코인의 랠리(큰 상승) 때문에 미국이 중국과 무역 전쟁을 벌이고 있다고 주장했다.

(Bitcoin (BTC) price analyst Oliver Isaacs thinks it will hit $25,000 around the end of 2019, according to a report by The Independent on June 5.)

코인코드 텔레그램, 카카오톡을 통해서 다양한 뉴스 소식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https://t.me/coincodekr (뉴스방)

https://t.me/coincodekr2 (대화방)

https://open.kakao.com/o/gXDHnOQ (카톡 1번방 참여코드: coincode)

https://open.kakao.com/o/g5G0u0J (카톡 2번방 참여코드: coincode) (Full)

[ ⓒ코인코드 (coincode.kr), 공유시 출처를 남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