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블록체인 관련 특허 46건 출원

한국의 KEB하나은행이 블록체인 관련 사업모델에 46건의 특허출원서를 냈다고 13일 기업기술 뉴스사이트 ZDNet이 보도했다.

국내 최대 은행지주회사 중 하나인 하나금융그룹(HFG)의 일부인 KEB하나은행은 해외상품 구매 방법, 시스템 및 전자계약 방법, 블록체인을 이용한 디지털 자산 서비스 제공 방법 및 시스템에 대한 46건의 특허 출원을 마쳤다.

해당 보도에는 제출 된 특허의 일부가 현재 개발되고 있다는 것을 강조하고 있다.

또 KEB하나은행은 국내 소비자와 해외 방문 예정자를 블록체인 기반 플랫폼을 통해 매칭해 국내 소비자가 해외에 가지 않고도 원하는 물건을 안전하게 구매할 수 있는 서비스 플랫폼을 개발중이다. 구매자와 판매자의 조건이 맞으면 스마트 계약을 통해 자동 계약이 체결된다. 이를 통해 탐색 비용을 줄이고 장부에 투명하게 기록돼 거래 신뢰성이 높이진다고 한다.

KEB하나은행 한준성 미래금융그룹 부행장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특허 출원은 단지 은행 시스템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하는 것만이 아니다. 블록체인을 통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과 은행의 내부 시스템을 연결하는 것이 중요하다.”

은행 기관은 블록체인 특허를 가장 많이 출원하는 기업 유형이다. 미국 2위 은행인 뱅크오브아메리카(BoA)는 2018년 가을까지 50여 개의 신청서를 모아 비공식 블록체인 특허 경쟁에서 앞서고 있다.

 

출처 : https://cointelegraph.com/news/south-koreas-largest-foreign-exchange-bank-files-46-blockchain-related-patents

※ 공유 시 출처를 적어주시면 더더욱 감사드리겠습니다!

코인코드 어플과 텔레그램, 카카오톡을 통해서 다양한 뉴스 소식을 빠르게 받아보세요!

https://goo.gl/RTLUsR (안드로이드 앱) – 스낵뉴스(속보)와 차트분석 앱에서만 이용 가능

https://t.me/coincodekr (뉴스방)

https://open.kakao.com/o/gXDHnOQ (카톡 1번방 참여코드: coincode)

https://open.kakao.com/o/g5G0u0J (카톡 2번방 참여코드: coincode)